레인엔티얼즈 올드팝 까페
 

 

RainandTears.net > 빗소리 음악소리
2009-06-22 21:41:54
본문메일보내기


푸른 비는 내리고



푸른 비 내리고
먼 그대 생각이 자랄수록
그리움은 푸르고 그윽하다
오늘 다시 푸른 비 내리고
그대 그리워진다고 말하고 싶다
저 나무들처럼 또 아무 말 없이
늘 기다리고 서있는 생각들
누군가를 기다리는 시간들
푸른 비는 내리고
길가에서부터 흔들리는 그리움들
그냥 흘러가고 싶다
내가 바라보는 푸른 시간들
그대 그리움은 푸른색이라고 느껴오는
겹쳐지는 생각들에 빠진다
그리움들, 스쳐 지나가는 푸른색이다
들여다볼수록 깊어지는 그리움처럼
그대 생각은 푸른 비로 내리고
길을 바라보는 수직의 나무들
그대 생각은 자란다
...................................................



허기(虛氣) / 천양희






너와 둘이 있을때
외롭지 않으려고
나는 너를 눈으로 보지 않고
마음으로 보았다

갈 데 없는 마음이
오늘은 혼자 있다

그 시간이 길어지면
외로움이 더 덤빈다

그래서 밥을 많이 먹어본다

밥을 먹고 돌아서도
허기가 진다

허기가 지면 나는 우울에 빠진다

어느땐
우울이 우물처럼 깊다



..
조회 : 3,236
코멘트() 닫기
목록보기 삭제하기
Copyright 1999-2022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