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엔티얼즈 올드팝 까페
 

 

RainandTears.net > 빗소리 음악소리
비가 와도 좋은날-채영순 2005-08-01 19:47:39
홈페이지 본문메일보내기




비가 와도 좋은 날 - 채영순




옛사람을 기다리는 동안은
창밖에 비가 와도 좋다.
밤은 넝마처럼
시름시름 앓다
흩어져가고

자욱한 안개
님의 입김으로
조용히 걷히우면
하늘엔 비가 와도 좋다.

세상은 참 아프고 가파르지만
갈매기도 노래하며
물을 나는데

옛 사람이 그리울 때만은
창밖에 주룩주룩 비가 와도 좋다.
속옷이 다 젖도록
비가 와도 좋다.

조회 : 2,849
코멘트(2) 닫기
목록보기 삭제하기
번호 제목 글쓴이 일자
275  새벽비-김두수  2007-08-04
274  비가 오려 할 때  2006-01-08
273  아내와 빗소리-정용철  2005-08-07
272  비 오는 날의 독백-허후남  2005-08-07
271  비의 연서(戀書)-허영미  2005-08-03
 비가 와도 좋은날-채영순 2 2005-08-01
269  하루 내내 비오는 날 - 백창우 1 2005-07-11
268  그토록 많은 비가 - 류시화 1 2005-07-11
267  그리움이 길이 되어 - 이정하 1 2005-07-11
266  비 오는 날에 쓴 편지 1 2005-07-11
265  비 오는 날의 감자탕과 호박전 2 2005-07-03
264  好雨知時節-두보 1 2005-07-03
263  가을 그리고 비-정옥영 1 2005-07-03
262  비에 관한 명상 수첩-이외수 2 2005-07-03
261  비 오는 오후-김귀득 1 2005-06-29
260  봄비 서정-신영춘 1 2005-06-29
259  비를 좋아하는 사람은 1 2005-06-29
258  비가 오면 당신이 보고 싶어지겠지요 1 2005-06-29
257  비 내리는 날 돌아다니는 것은 미친개와 낚시꾼뿐 3 2005-06-26
256  비가 내리면(용혜원) 1 2004-12-29
목록보기
12345678910다음 맨끝
Copyright 1999-2024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