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엔티얼즈 올드팝 까페
 

 

RainandTears.net > 빗소리 음악소리
기분이 좋아지는 비 이야기 & Over The Rainbow(Eva Cassidy) 2002-11-20 01:02:08
홈페이지 본문메일보내기



지금 나오는 음악은 Over The Rainbow(Eva Cassidy)입니다..
음악이 나오지 않으시거나 mp3로 다운을 받으실 분은 여기를 클릭해보세요..


퇴근시간 즈음에 일기예보에도 없었던 비가 쏟아졌다.
도로 위의 사람들은 비를 피하기 위해 허둥지둥 뛰어다녔다.

나도 이 갑작스러운 비를 피하기 위해

어느 건물의 좁은 처마 밑으로 뛰어들었다.


그 곳에는 이미 나와 같은 처지의 청년이 서 있었다.

빗방울이 더 굵어지기 시작하자 할아버지 한분이 가세하셨다.

그런 다음 중년 아저씨 한 분이 들어왔고 마지막으로

아주머니 한분이 비좁은 틈으로 끼어들었다.

출근시간의 만원버스처럼 작은 처마 밑은 사람들로 금새

꽉 찼다. 사람들은 이 비좁은 틈에 서서 멀뚱멀뚱 빗줄기만

쳐다보고 있었지만 비는 금방 그칠것 같지가 않았다.

그런데 갑자기 뚱뚱한 아줌마 한 분이 이쪽으로 뛰어 오더니

이 가련하기 짝이 없는 대열로 덥석 뛰어들었다.

구르는 돌이 박힌 돌을 빼낸다고 했던가?

아주머니가 그 큼직한 엉덩이를 들이대면서

우리의 대열에 끼어들자 그 바람에 맨 먼저 와 있던 청년이

얼떨결에 튕겨 나갔다. 그 청년은 어이가 없다는 표정으로

우리를 쭉 훑어 보았다.

모두들 딴 곳을 바라보며 모른척 하고 있는데,

할아버지가 한마디 하셨다.

"젊은이, 세상이란게 다 그런거라네."

그 청년은 물끄러미 할아버지를 쳐다보더니 길 저쪽으로 뛰어갔다.

한 사오분쯤 지났을까? 아까 그 청년이 비에 흠뻑 젖은 채로

비닐우산 5개를 옆구리에 끼고 나타났다.

그리고 사람들에게 하나씩 건네주며 말했다.

"세상은 절대 그런게 아닙니다."

청년은 다시 비를 맞으며 저쪽으로 사라졌고, 사람들은 잠시

멍하니 서있다가 청년이 쥐어준 우산을 쓰고 총총히 제 갈

길을 갔다.


그러나 세상은 다 그런거나네라고 말한 할아버지만이

한참 동안을 고개를 숙이고 계시더니 우산을 바닥에 내려

놓고는 장대비 속으로 사라져 버렸다.

....
....

어쩌면 세상은 우리가 노력하기에 따라서...조금은...
아주 조금은
달라지지 않을까..
조회 : 3,133
코멘트(0) 닫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보기 삭제하기
번호 제목 글쓴이 일자
195  비 나무 가슴 (정인섭) & Blue eyes crying in the rain(Kitten)  2002-12-31
194  견우 (정인섭)  2002-12-31
193  심우 (정인섭)  2002-12-31
192  빗방울 하나가 1 (강은교)  2002-12-31
191  빗방울 하나가 4 (강은교)  2002-12-31
190  빗방울 하나가 2 (강은교)  2002-12-31
189  빗방울 하나가 5 (강은교)  2002-12-31
188  비도 오고 너도 오니(이해인) & Wrong Rainbow(Peter Yarrow)  2002-12-30
187  비가 전하는 말(이해인) & Little Rain(Jimmy reed)  2002-12-30
186  비(나사와키 준사부로) & So Fell Autumn Rain(Lake Of Tears)  2002-12-30
 기분이 좋아지는 비 이야기 & Over The Rainbow(Eva Cassidy)  2002-11-20
184  비오는 날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 & She wears a rainbow(Oliver Toussaint)  2002-11-18
183  어디 우산 놓고 오듯(정현종)&잃어버린 우산(우순실) 1 2002-10-27
182  비(이충기) & Frankie Laine & The Four Lads-Rain, Rain, Rain  2002-10-13
181  봄비(신진호)  2002-10-02
180  비오는 날 달맞이 꽃에게(이외수)  2002-10-02
179  비오는 날은 바다도 불쌍하다(이생진)  2002-10-02
178  비가 오는 날에는 그대에게 전화를 걸고 싶다 (정민기) 1 2002-10-02
177  동행(김영천) & 비의 연인들(김형언)  2002-09-27
176  빗속을 걸으며(오세영) & Just Walking In The Rain  2002-09-24
목록보기
맨앞 이전11121314151617181920
Copyright 1999-2021 Zerobo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