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엔티얼즈 올드팝 까페
 

 

RainandTears.net > 빗소리 음악소리
계절별 비 하이쿠 2008-12-02 18:39:25
청율 본문메일보내기


StartFragment 

봄비로구나, 소근대며 걸어가는 도롱이와 우산 - 부손


여름 소나기 잉어의 이마를 두드리누나 - 시키

저녁 어스름, 비는 내리고 말없이 핀 제비붓꽃 - 부손


늦가을 찬비, 옛사람의 밤도 나와 같았으려니 - 부손

빗방울이 가끔씩 굵어져오는 들국화여 - 테이죠


초겨울 찬비 원숭이도 도롱이를 쓰고 싶은 듯 - 바쇼오

겨울비 오네 논의 그루터기가 검게 젖도록 - 바쇼오

조회 : 3,090
코멘트(4) 닫기
목록보기 삭제하기
번호 제목 글쓴이 일자
355  비 오는 날의 재회-최승자  2009-03-08
354  비야,비야-성혜린  2009-03-08
353  꽃비-홍수희  2009-03-08
352  비 오는날 국수를 먹는 모임-김지수 1 2009-03-01
351  비를 기다리며 술을 마셨다/이외수  2009-02-22
350  비 오는 날-홍인숙  2009-02-15
349  비를 닮은 사람들 2 2009-02-13
348  비에게 가서 말하라-김종제  2009-02-13
347  비 가는 소리-유안진  2009-02-10
346  비는 아직도 내리는가-홍금희  2009-02-05
345  봄비가 내립니다-김하인  2009-02-05
344  은행나무 아래서우산을 쓰고-원재훈 2 2009-01-28
343  우산 없이 비를 맞는다-황금찬 2 2009-01-19
342  빗방울까지도 두려워하면서.. 2 2008-12-15
341  비가 내리는 날이면-윤석구 2 2008-12-08
340  비가 오면-안희선  2008-12-08
339  비에 젖은 서울역-신경림  2008-12-04
338  비는 줄창 내리고-박정만  2008-12-04
337  비 오는 날은 참 좋다 中  2008-12-03
 계절별 비 하이쿠 4 청율 2008-12-02
목록보기
12345678910다음 맨끝
Copyright 1999-2022 Zeroboard